Daily Log

해피보노, 질병관리본부에서 모집 중인 장기기증 희망자로 등록하다!

안녕하세요. HappyBono 입니다.

항상 기술이나 개발에 관련된 전공 이야기 위주로 공유해드렸는데요, 이번에는 장기 기증 및 조혈모 세포 기증과 관련된 따뜻한 내용을 전달해드리려고 합니다.

희망의 씨앗은 장기 인체조직 조혈모 세포 기증을 상징하는 마크로서, 생명 나눔 홍보를 위해 사용하고 있는 브랜드 아이덴티티 (BI) 입니다.

 

Organ-Donation-Logo

 

얼마 전 뉴스에도 보도되었듯, 문재인 대통령님께서는 희귀 질환자 및 장기 기증자에 대한 국가 차원의 지원을 강화하겠다는 내용을 발표했었습니다. 기증에 대한 중요성을 깨닫지 못하고 지나치시는 경우가 대부분이듯, 자신이 직접 겪어보지 않는 이상 생각조차 못하고 살아가는 경우가 많은데요.

이에, 문재인 대통령님께서도 장기 기증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고 보다 많은 참여를 유도하고자, 작년 8월 10일. 다섯 살 배기 다인이를 만났던 사연을 Facebook 에 공유하셨습니다.

 

Organ-Donor

 

문재인 대통령님께서 언급하셨듯, 희귀질환 인정의 법적 기준이 지나치게 엄격하다며, 사각지대를 없애고 의료비 본인 부담률을 낮추는 동시에 약품, 주사 등의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하셨습니다.

구체적으로는, 현재 조혈모 세포 기증자나 장기 기증자들에 대한 지원이 무상 기증원칙에 따라 진료비나 유급 휴가 보상금 정도만 지원받을 수 있기에 기증 활성화를 위한 기증자 지원 방안도 마련하겠다고 약속하셨는데요~

이와는 별개로 태어나자마자 희귀 질병을 앓고 있는 다인이를 문재인 대통령님께서 직접 만나 함께 색칠공부를 하는 모습을 보니 제 마음이 울컥해져서 어떻게든 도움을 주고 싶은 마음이 생겨나더라구요… ㅠㅠ

특히 다인이의 경우에는 너무나도 희귀한 질병을 앓고 있으므로 희귀 질환, 중증 질환, 만성 질환 중 그 어디에도 해당되지 않아 등록이 반려되어 꼭 필요한 의약품에 대해서도 비용지원을 전혀 받지 못하는 상황이라고 하는데요.

이에 대해서도 앞으로는 희귀질환에 대한 본인 부담율과 약품 주사 비용에 대한 부담을 줄여나가겠다고 하니 조금은 걱정을 덜어 낼 수 있을 것으로 보이며, 정부의 지원 뿐 아니라 국민들의 응원과 자발적인 기증 희망 등록 참여가 이러한 질환을 앓고 있는 어린이에게도 큰 희망이 될 수 있겠다는 동기부여가 되어 바로 등록 절차를 거쳐 신청했고… 기증 시점이 오면 가족 동의도 필요하다는 사실에 식구들에게도 말했더니 마음이 따뜻하니 하는 일도 모두 잘 될거라면서 선뜻 동의해주심에 너무 고마웠습니다. 별 것 아니지만 매우 기쁘면서도 뿌듯합니다.

 

장기 기증이란?

장기 기증은 다른 사람의 장기 기능 회복을 위하여 아무런 이득이나 대가를 취하지 않고 기증 희망자의 특정한 장기를 제공하는 것입니다. 장기 기증에는 뇌사기증, 사후기증, 살아있는 자의 기증 이렇게 세 가지가 있답니다.

첫번째로, 뇌사 기증이란 뇌혈관 질환이나 교통사고 등으로 인한 뇌사자의 장기를 가족 또는 유족의 신청에 의하여 기증하는 것이에요.

두번째로, 사후기증은 사망 후 안구를 기증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마지막으로 살아있는 자의 장기 기증은 신장, 간장 췌도, 소장, 골수 (조혈모 세포) 등을 기증하는 것으로 다른 기증들과는 다르게 복잡한 절차를 거쳐야만 가능하다고 해요.

 

장기 기증 희망자 등록 절차.

그럼 지금부터 장기 기증 희망자로 등록하기 위한 간단한 절차를 알아볼까요? 장기 기증 신청은 각 기관들의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한데요, 장기 기증을 할 수 있는 기관에는 사랑의 장기 기증 운동 본부, 한국 장기 기증원, 한국 장기증 협회, 장기 이식 관리 센터 등 매우 다양합니다. 저의 경우, 질병관리본부 장기이식관리센터를 이용했는데요. 신청 절차는 인터넷, 우편, 혹은 FAX 를 통해 가능하므로 생각보다 굉장히 쉽고 간단합니다.

 

질병관리본부 장기이식관리센터 공식 웹 사이트 에 접속합니다.

 

Organ-Donation-001

 

질병관리본부 장기이식관리센터 (http://www.konos.go.kr/konosis/index.jsp) 사이트접속하여 상단 메뉴에 위치한 [기증 희망등록] 항목 하위의 [기증희망 등록방법] 을 클릭 하신 후, [온라인 기증 희망 등록하기] 버튼클릭합니다.

 

본인 인증 절차를 거칩니다.

 

Organ-Donation-002

 

개인적으로 공인인증서 인증 방법의 경우 부가적으로 설치하여야 하는 프로그램이 많아지고, 절차가 복잡해질 수 있기에 [휴대폰으로 인증] 하는 방법을 선호합니다.

 

Organ-Donation-003

Organ-Donation-004

Organ-Donation-005

Organ-Donation-006

 

다음과 같이 휴대 전화를 이용하여 본인 인증 절차를 거치시면 아래와 같이 [기증 희망 등록] 신청서 작성 화면 표시됩니다.

 

 

신청서를 작성합니다.

 

Organ-Donation-007 

 

신청서를 작성하실 때 뇌사 시 기증, 안구 기증, 인체 조직 기능 등의 기증 형태운전면허증에 장기 기증 희망 의사 표시 여부 결정할 수 있게 됩니다.

 

Organ-Donation-008

 

작성을 성공적으로 완료하면, 기증희망등록증 발송 관련 안내 문자휴대전화로 수신됩니다.

 

wp_ss_20180310_0001

 

온라인 신청 후 우편 수령까지는 약 1 ~ 3 일 정도가 소요되며, 공식적으로 증명이 가능한 희망등록증과 함께 차량, 주민등록증 부착 용으로 기증자 스티커까지 동봉되어 발송되는데요, 복잡하고 어려울 것만 같았던 장기 기증 신청이 클릭 몇 번만으로 간편한 절차를 통해 등록되네요!

 

WP_20180310_15_02_20_Pro_LI

WP_20180310_15_03_51_Pro

 

조혈모세포 기증과 인체 조직 기증에 대해 알아볼까요?

조혈모세포란, 피를 생성하는 어머니 세포라는 의미로, 혈액에 필요한 모든 세포를 생산하는 능력을 가지고 있어요. 조혈의 과정에서 발생하는 장애로 인하여 정상적인 적혈구, 백혈구, 혈소판이 생성되지 못하게 되는 경우 빈혈, 출혈, 세균 감염 등의 증상이 나타나게 된다고 합니다. 조혈세포기증에는 골수 기증과 말초혈조혈세포 기능이 있는데요, 기증에 동참하실 경우 백혈병이나 암에 감염된 환자들에게 큰 희망이 된다고 하네요.

인체 조직 기증은 인체 조직에서 장기들을 제외한 뼈, 피부, 인대 및 건, 연골, 근막, 양막, 혈관, 심장판막, 안구 등의 장기들을 기증하는 것에요. 인체조직의 경우에는 오직 사후에만 기증 가능하다고 합니다.

인체 조직 기증과 장기 기증의 차이점을 간단하게 비교한 도표도 첨부해봤어요! 저도 장기기증을 신청하면서 인체 조직 기증도 함께 신청했는데, 한 명의 조직 / 세포 기증을 통해 약 백 여명에게 행복을 나눌 수 있다니 놀라운 것이 사실입니다!

 

인체 조직 기능과 장기 기증의 차이점

Organ-Donation-009
인체 조직 기증과 장기 기능의 차이점 (자료 제공 : 질병관리본부 장기이식관리센터 공식 웹 사이트)

 

이번 게시물을 통해 공유해드린 장기 기증 신청 소개를 통해 생명나눔에 대한 고민을 한번 쯤 깊이 고민해보시는 시간이 되셨기를 기대하며, 오늘 이야기를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여러분의 작은 손길을 뻗어 아름답고 모두가 행복한 세상을 만들어보도록 해요!

고맙습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